걸작집 (180g)
판매가격 : 43,000
적립금 :430
바코드 :8809009295552
장르 :Folk
제조사 :예전미디어
원산지 :국내
출시일 :2020-09-18
구매수량 :
총 금액 :

도서산간,해운,제주도 등 특수지역 추가배송비 발생

Side. A

1. 담배
2. 강
3. 먼 후일
4. 고향
5. 나그네 고향길

Side. B

1. 정말 몰라요(내가 알게 뭐예요)
2. 너나 나나
3. 친구야
4. 하늘
5. 쿰바야
6. 어우라리


- 180g Virgin Vinyl
- 日本 東洋化成 Pressing
- 인서트, 스티커, 브로마이드 포함


서유석 포크송의 진수가 담긴 명반

서유석의 3대 포크명반
1970년대 한국 포크음악을 논할 때 서유석의 비중과 존재감은 가볍지 않다. 김민기, 한대수와 더불어 '70년대 저항 포크가수 3인방'으로 불렸던 서유석의 노랫말은 미국의 모던포크가수 밥 딜런의 그것에 곧잘 비유되었다. 밥 딜런의 아름다운 가사가 반전 메시지를 품었다면, 서유석의 노랫말엔 군사정권의 암울한 통제 상황이 빚어낸 정치, 사회 현실을 해학적으로 풍자하는 메시지가 담겼다. 대상과 질감이 다르긴 해도 동시대의 젊은이들이 그들의 음악을 즐겨 부르고 강력한 영향을 받았던 점에서는 닮은꼴이다. 
1959년 데뷔부터 1973년 사이에 발표했던 서유석의 초기 앨범들은 포크마니아들에게 그가 '70년대 포크의 기수'로 확실하게 자리매김 시켰다. 1972년 인기절정의 서유석은 돌연 전국의 대학 캠퍼스와 공회당에서 '고운 노래 부르기' 캠페인과 한국적 창작가락을 추구했던 포크송 보급운동에 뛰어들며 주류 무대에서 잠적했다. 금지의 아픔을 간직한 '서유석의 3대 포크명반'인 3집 '타박네-성음 1972년', 4집 '서유석 걸작집-유니버샬 1972년' 그리고 5집 '선녀-유니버샬 1973년'은 모두 이 기간에 탄생했다. 
서유석의 3대 포크명반 중 3집과 5집은 오리지널 LP포맷으로 이미 재 발매되었다. 3집은 국내 최초로 라이선스 음반을 발매하며 최고의 음질을 지향했던 성음사의 수출용 음반으로 제작되었다. 타이틀과 모든 곡 제목이 영문으로 표기된 봉투형의 특이한 앨범이다. 5집은 한국 록의 대부 신중현과 함께 시도했던 전설적인 포크 록 앨범이다. 3대 명반 중 유일하게 오리지널 LP포맷으로 재발매가 이뤄지지 않았던 앨범인 4집 '서유석 걸작집'은 어둡고 불손한 기운 탓으로 금지된 서유석 포크송의 진수가 담긴 명반이다. 

히트작곡가가 참여한 포크앨범
2005년에 뮤직리서치에서 LP 미니어처 CD로 재 발매되었던 이 앨범은 48년 만에 오리지널 LP포맷으로 부활했다. 이 음반은 감시와 통제가 극에 달했던 유신 통치하인 1972년 11월에 탄생했다. 앨범 타이틀이 '걸작집'인지라 히트곡들을 모아놓은 베스트 음반으로 생각할 수도 있지만 오해다. 이 앨범은 정규앨범으로 4집에 해당된다. 위키리의 <저녁 한때의 목장 풍경>, 박인희의 <봄이 오는 길>, 이석의 <비둘기집> 등 60-70년대에 주옥같은 히트송을 작곡했던 당대의 유명 작곡가 김기웅이 포크 앨범의 작곡과 편곡에 참여한 점은 이채롭다. 앨범은 '김기웅 작편곡집'으로 표기되었지만 <담배>, <강>, <먼후일> 등 김기웅의 창작곡은 1면에만 수록되어 있다. 2면은 서유석이 작사하거나 개사한 <정말 몰라요(내가 알게 뭐예요)>, <너나 나나>, <쿰바야>와 <어우라리> 등 외국 번안곡과 구전가요 그리고 방의경의 창작곡 <친구야>로 구성되어 있다. 

명곡들의 향연
서유석은 2003년 서울 YWCA 청개구리 부활공연 때 필자와의 인터뷰에서 가장 좋아하는 앨범으로 이 음반을 언급하자 '무서운 노래들이 가득 찬 앨범'이라 언급했다. 앨범은 명곡들의 향연이다. 장중한 전자 오르간 사운드로 시작되는 첫 곡 <담배>의 분위기부터 범상치 않은데 '대마초'를 암시하는 곡으로 널리 회자되었다. 숨 막히는 사회분위기에 대한 저항을 말없이 흐르는 도도한 역사의 흐름으로 표현한 <강>은 강력한 메시지를 은유적으로 표현했다. <고향>은 단순한 통기타 반주로 70년대에 사랑받았던 서정 포크의 원형질을 들려준다. <나그네 고향길>도 당시에 라디오에서 종종 흘러나왔다. 이화여대 출신 싱어송라이터 방의경의 첫 앨범에도 수록된 <친구>는 이 음반을 통해 먼저 발표되었다. 

최대 히트곡 <정말 몰라요>
이 앨범의 최대 히트곡은 서유석 작사에 작곡자 미상의 구전가요로 발표된 2면 첫 트랙 <정말 몰라요>이다. '내가 알게 뭐예요'라는 부제가 달린 이 노래는 발표 이후 젊은 세대들 사이에 싱어롱 곡으로 널리 애창되었다. 기타 코드가 쉽고 함께 함창하기 좋은 경쾌한 멜로디는 통기타가 유행했던 당시 학생들의 모임장소에 제격이었다. 특히 당대 젊은 세대들의 잘못된 세태를 유쾌하게 풍자한 가사는 짓궂은 남학생들 사이에서 다양하게 개사되어 금지의 멍울까지 썼다. <정말 몰라요>는 1988년 쉐그린 출신 포크가수 이태원의 리메이크 버전에서 제목이 <저 정말 싫어요>로 수정되었고 서유석의 창작곡으로 발표되었다. 한동안 제목 자체가 유행어가 되었던 이 노래는 2010년 이승희가 <저 정말 싫어요(원제: 정말 몰라요)로 커버했을 정도로 오랜 기간 사랑받고 있다. 이어지는 <너나 나나>도 당대 젊은 세대의 사랑 감정을 해학적인 터치로 그려내 히트했던 곡이다. 

박두진과 김소월의 시를 차용한 시노래
2면 네 번째 트랙 <하늘>은 박두진의 시를 모티브로 가사를 완성했다. 맑은 감성의 아름다운 노랫말을 지닌 전형적인 70년대 순수 포크송인 이 곡은 서유석이 짙은 애정을 드러내는 애창곡이다. 앨범 뒷면에는 박두진의 시로 가사내용을 표기했지만 실제 노래는 허밍으로 처리한 미완성 버전이다. 아마도 곡을 완성했지만 가사 사용을 허락받지 못해 생겨난 해프닝일 가능성이 크다. 이후 재취입한 양희은과 자신의 버전에서는 자신의 창작곡으로 크레디트가 변경되었고 가사 또한 원형을 회복해 히트했다. 김소월의 아름다운 시를 가사로 차용한 <먼 후일>에서는 자신의 주특기인 진성과 가성을 넘나드는 화려한 창법으로 1970년대 서정 포크의 미학을 가감 없이 들려주었다. 
비공식적으로 불법 유통된 앨범
이 앨범은 1973년까지 재발매를 거듭했던 히트상품이었다. 통기타 반주의 심플한 사운드가 아닌, 건반과 타악기, 베이스 등 세션을 도입한 탄탄한 편곡으로 70년대 포크앨범의 발전적 모습을 보여주었다. 군사정권의 감시 레이더망을 벗어나질 못했던 이 명반은 판매금지처분을 받았다. 이후 지하로 숨어든 수록곡들은 비공식 경로로 불법 복제되어 광범위하게 70년대 청년세대들에게 유행되었다. 암울했던 시대에 대한 저항적 메시지를 서정적이면서도 은유적으로 표현한 수록곡들은 입소문을 타며 회자되었다. 그로인해 80년대까지 금지곡을 복사한 불법 카세트테이프가 주 수입원이었던 동네 레코드가게에서 이 앨범은 필수 소장 품목으로 각광받았다. 이는 비슷한 길을 걸었던 김민기 1집과 비슷하다. 이 음반을 통해 서유석은 한대수, 김민기와 함께 1970년대를 대표하는 3대 저항 포크 가수로 각인되었다. 

최규성 대중문화평론가. 한국대중가요연구소 대표
40,000원
35,800원
40,000원
38,600원
35,800원
반품/교환 신청기간 및 회수(배송)비용

- 고객님의 단순변심 또는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교환경우 상품수령 후 7일이내 신청이 가능합니다.
- 고객님이 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광고 및 내용과 다른 경우 상품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안(알 수 있었던) 날부터 30일 이내 신청이 가능합니다.

- 고객님의 단순변심 또는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교환의 경우 상품회수(배송)에 필요한 비용은 고객님이 부담하셔야 합니다.
- 단순변심 및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의 경우 왕복배송비외에 부대비용 2500원이 추가 부담됩니다.
- 반품/교환시 판매자와 연락하셔서 협의 후 반품접수를 해주셔야 하며, 반품접수없이 임의로 반송하시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환불이 불가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시 안내 및 요청사항

이상제품 반품시에는 CD라벨면에 반드시 고객님의 싸인을 기재해주시길 바랍니다. (고객님의 실제 반품상품임을 확인하는 절차입니다.) 또한 모든 구성품을 보내주셔야 합니다. 

미기재시 발생되는 문제(본인CD입증책임)는 고객님께 있습니다.

제품 불량으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당사 입고후 테스트시 이상이 발견되어야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합니다.
테스트시 이상이 없으면 반송 조치되며 왕복배송료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제품이상이 아닌 CD Player의 문제시 구매청약철회가 절대 불가합니다. 이점유의해주시길바랍니다.

또한 전화를 주셔도 모든 내용을 기억할 수 없기에 드림레코드/네이버지식쇼핑/다음쇼핑하우/옥션/G마켓/인터파크/11번가 등의 구매한 오픈마켓과 성함, 그리고 몇번 트랙에 몇분에 튄다 는 등의 불량 내용을 메모지에 기재해주시길 바랍니다.

고객님의 임의 반품시에는 추가비용이 발생되거나 수취거부 될 수 있습니다.
타 택배로 임의 발송하는 경우와 CJ대한통운택배를 이용한 임의 발송시에도 추가비용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임의 발송으로 인한 추가 비용은 고객님께 부담될 수 있으니 반드시 당사 고객센터로 전화주시길 바랍니다.

청약철회 불가 사유/근거

- 반품요청기간이 지난 경우
- 구매자의 책임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이 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이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고객주문 확인 후 상품제작에 들어가는 주문제작상품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CD/ DVD/ VCD/ LP/ Book의 경우 포장 개봉시)
- 중고제품의 경우 이미 개봉된 상품이므로 제품이상을 제외한 착오주문 및 단순변심은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위와 같은 경우에는 청약철회가 불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문의 부탁드립니다.

상품의 교환, 반품 조건 및 품질보증기준

- 교환, 반품 가능조건
  무료교환, 반품 : 제품이상시 (단, 제품이상이 아닐 경우 교환, 반품 불가능 및 왕복배송료 구매자부담)
  유료교환, 반품 : 단순변심, 착오 주문시 (단, 제품의 훼손(포장개봉, 파손 등)이 없을 경우)

대금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안내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 배상
* 단, 반품불가 사유사항에 의한 반품불가 요청시 소비자의 불응에 의한 지연은 배상할 수 없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및 A/S 관련 문의

- 상품이상시 교환이 우선 원칙이며, 교환이 불가능 할 경우에만 (품절 등) 환불로 처리해 드립니다.
- 음반 특성상 동시주문으로 인한 배송지연 및 불가 사유가 발생할 수 있으며, 환불 이외의 특별 피해보상은 없습니다.

* 이 외의 기타 문의 사항은 전화 문의 부탁드립니다.

포스터 안내

-포스터를 구김없이 배송해드리기 위해 지관통에 담아 발송해드립니다.
-포스터 옵션 구매 상품 혹은 포스터 증정 상품 다량구매시 주문수량과 관계없이 지관통은 배송건당 1개 발송됩니다.
(단, 수량이 많아 1개의 지관통에 전부 들어가지 않을 경우는 추가 발송됩니다.)

우체국 택배는 지관통 발송이 불가합니다.
우체국 택배로 발송될 시 포스터는 박스에 접어서 보내드립니다. 이 점 양해 바랍니다.

포스터 유무 확인방법!!
포스터는 모든 상품마다 있는 것이 아닙니다.
상품명에 기재되어있거나, 옵션으로 구매가능한 경우만 포스터가 있습니다.
문의글이나 상품상세내용에 있더라도 상품명이나 옵션이 설정되어있지 않다면 포스터는 없는 것입니다.
포스터 모두 소진시 수정중 누락될 수 있습니다. 주문전 꼭! 확인해주세요~

CD불량의 관한 문의

"CD가 튀어요~ 불량같아요~" 등과 같은 문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CD 불량보다는 CD Player의 문제입니다.

CD불량일 경우 여러 Player에서 동일한 곳에서 튑니다.
그러나 어떤 Player는 정상작동하고 어떤 Player는 튄다면 혹은 여러 Player에서 각기 다른 곳에서 튄다면 그것은 Player의 CD를 인식하는 렌즈를 청소해야합니다.
예전 비디오 재생시 지지직 거리면 클리어비디오를 넣고 청소해주셨던 것과 같은 경우라고 보시면 됩니다.
한 Player에서 튄다면 여러 Player에서 테스트를 해보시고 여러 Player에서 동일하게 튄다면 당사 고객센터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또한 CD는 CD Player에서 재생하는 것이기에 컴퓨터나 자동차에서 튀는건 불량사유로 볼 수 없습니다.
간혹 컴퓨터나 자동차 CD-Rom에서 뱉어낸다고 하시는 경우가 있습니다. 컴퓨터나 자동차의 오디오는 일반 CD Player보다 먼지와 같은 미세한 이물질이 훨씬더 많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CD불량이 아닙니다. 반드시 일반 CD Player에서 재생해주시길 바랍니다

Tape불량의 관한 문의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나요~ 란 문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카세트테이프 사방에 나사가 조여져 있습니다.
그런데 이 나사가 너무 꽉 조여져 있거나 혹은 반대로 헐렁하게 덜 조여져 있다면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날 수 있습니다.
너무 꽉 조여져 있다면 살짝 풀어주시고 너무 헐렁하게 덜 조여져 있다가 살짝 조여주시길 바랍니다. 그러면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필름이 끊어졌다는 분들이 계신데
재생이 아닌 빨리 감기를 하시는 등의 작동중 갑자기 멈춘다거나 그러시면 그 힘에 의해 끊어질 수 있습니다. 해당 내용은 고객 부주의 이기때문에 교환 혹은 반품이 불가합니다.

주의해주세요~
출고마감시간 : 오후 1시 이전 입금확인건에 대해 출고진행이 이루어집니다. (일요일 및 공휴일 출고불가) (단, 예약상품 및 중복주문 등의 재고 일시부족시 출고지연될 수 있습니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2,0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4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2~3일입니다.(입금 확인 후) 재고일시품절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본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2~3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상품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개별 주문입고상품의 경우에는 입고완료, 인수 전,후에는 주문취소 및 교환,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제품 하자는 제외)
수입,명품 제품의 경우, 제품 및 본 상품의 박스 훼손, 분실 등으로 인한 상품 가치 훼손 시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하오니, 양해 바랍니다. 또한 수입국가가 변경될 수 있습니다.
일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