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집 원의 빛/ 물새의 노래 (180g) (Blue Color)
판매가격 : 40,000
적립금 :400
바코드 :8809530160398
장르 :Rock
제조사 :리듬온
원산지 :국내
출시일 :2019-11-27
구매수량 :
총 금액 :

도서산간,해운,제주도 등 특수지역 추가배송비 발생



Side. A

1. 물새의 노래
2. 케사라
3. 스카브로우의 추억
4. Dance To The Music
5. I’ll Be There

Side. B

1. 초원의 빛
2. I’ve Been Loving You Too Long
3. Stand
4. Here Comes The Sun
5. Sing A Simple Song


히 식스가 음악적으로 최전성기 시절에 발표한 소중한 기록물로서, 1960년대 하모니 보컬 스타일의 사운드를 탈피해 리드 보컬을 갖춘 본격적인 록 밴드로 변모하려는 변화를 본격적으로 모색했던 의미를 지니고 있는 2집 앨범. 당시 흑인 음악을 잘 소화했던 보컬리스트 최헌을 영입해 솔 음악의 비중을 높여서 안정된 연주의 앙상블에 창작력이 더해진 결과물을 이루어냄으로 밴드의 최고 시절을 맞이하게 했다. 창작곡이자 히 파이브 시절부터 단골 메뉴였던 ‘초원’시리즈의 마지막 편 ‘초원의 빛’이 대중적으로 히트했으며 다채로운 번안곡들이 다수 수록되어 과도기적인 음악적 시도를 보여주고 있다.

* 500매 한정반
* 180g Blue Vinyl(U.S.라커 커팅, China OEM)
* OBI, 이너 슬리브 포함.
* 라이너 노트(해설 : 송명하) 포함.

 [밴드의 최전성기에 발표한 소중한 기록]_ 부분발췌

 히 식스(He 6)의 공식 두 번째 음반이다. 이 음반이 발표됐던 1971년, 히 식스는 그야말로 인기의 상종가를 치며 쉴 새 없는 활동을 벌였다. 우선 1971년 5월 30일 제1회 선데이서울컵 쟁탈 보컬그룹 경연대회 결선에서 키 보이스를 누르고 그랑프리를 받았으며, 같은 해 7월 13일 제2회 플레이보이컵 쟁탈 보컬그룹 경연대회에서도 1970년에 이어 최고상을 받았다. 심사위원단은 히 식스가 우승을 한 결정적인 요인으로 ‘앙상블’을 꼽았다. 탁월한 연주력을 기반을 한 안정된 사운드는 당시 히 식스의 가장 커다란 장점이었다. 여기에 히 식스는 1970년에 발표한 정식 데뷔음반을 통해 스스로 제시한 과제를 음반을 통해 풀어 나갔다. 과제는 바로 창작력 보강과 솔로 보컬 체제의 완성이었다. 

히 식스가 1971년에 발표한 음반 가운데 정규 2집과 [Go Go Sound '71 He 6와 함께 고고를!]을 제외한 나머지 한 장은 이후 히 식스의 음반에 수록될 ‘당신은 몰라’가 임성훈의 버전으로 처음 담긴 [내 님이 그리워 - 김홍탁 작품집]이다. 이 음반에는 선우영아, 임성훈, 송혜경 등 객원 싱어의 노래가 김홍탁의 편곡과 히 식스의 연주로 담겼다. 이 앨범 역시 번안곡의 비중이 높긴 하지만 김홍탁이 직접 작곡한 4곡이 담겼다는 점에 주목할 만하다. ‘창작곡을 만들 필요를 느끼지 못했던’ 히 파이브 시절과 달리 히 식스의 활동에서 창작이라는 행위는 무척 중요한 부분으로 떠올랐다. 때문에 데뷔앨범 발표 당시 스스로 부여했던 과제의 퍼즐들이 맞춰지는 과정이라는 점에서도 커다란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음반이다.

히 식스의 1집과 2집 사이에 외형적으로 가장 큰 변화가 있다면 멤버의 변화를 들 수 있다. 1집 멤버 가운데 재즈 공부를 위해 일본으로 유학을 떠난 김용중 대신 박인수와는 또 다른 매력으로 흑인음악을 잘 소화했던 보컬리스트 최헌이 가입한 것이다. 때문에 히 식스의 사운드는 이전에 비해 솔 음악의 비중이 높아졌다. 최헌은 히 식스 가입 이전 이남이와 함께 챠밍 가이스의 멤버로 미8군 무대에서 활동했는데, 이남이의 표현에 의하자면 ‘스카우트’되어 히 식스에 가입했다. 1960년대 하모니 보컬 스타일의 사운드를 탈피해 리드 보컬을 갖춘 본격적인 록밴드로 변모하려는 밴드의 의도는 이렇게 새로운 멤버의 영입과 함께 구체적인 모습으로 드러났다. 

히 식스의 공식 두 번째 음반의 재킷에는 데뷔앨범과 마찬가지로 재킷의 앞면 상단에 ‘Cosmos Series’라는 문구가 찍혀있다. 계속해서 이들의 든든한 백그라운드로 ‘코스모스 사단’이 존재한다는 이야기다. 수록곡 가운데 최헌의 솔 스타일 가창의 매력을 잘 살린 오티스 레딩(Otis Redding) 원곡의 ‘I've Been Loving You Too Long’에서 들을 수 있는 스타일은 지금까지 히 파이브나 히 식스가 음반을 통해 들려줬던 어떤 곡과도 다른 새로운 출발점이었다. 원곡의 브라스 파트 대신 흐느적거리는 키보드 연주와 퍼즈 사운드 기타의 전방배치로 더욱 록적인 사운드로 변모한 슬라이 앤 더 패밀리 스톤(Sly & the Family Stone)의 커버버전 ‘Dance To The Music’이나 ‘Sing A Simple Song’, 감미로운 알앤비 넘버 ‘I'll Be There’ 역시 이 음반의 색깔을 검은 색으로 규정짓는 트랙들이다. 

또 최헌의 샤우팅을 비롯 멤버간의 뛰어난 합을 자랑하는 ‘Dance To The Music’에서는 당시 히 식스의 공연 모습을 간접적으로 경험할 수 있다. 이렇게 라이브감 있는 녹음은 히 파이브의 크리스마스 캐럴집에서 시작해 [Go Go Sound '71 He 6와 함께 고고를!]의 실험성으로 이어지는 연결고리로 작용한다. 

앞서 살펴본 것처럼 1971년은 히 식스에게 있어서 대중적인 인기는 물론 음악적인 면에 있어서도 최전성기라고 볼 수 있으며 이러한 밴드의 상황은 각종 경연대회 우승과 전례 없는 넉 장의 디스코그래피라는 확실한 결과물로 남았다. ‘코스모스’라는 꼬리표를 떼어내고 이듬해 발매한 명반 [사랑의 상처 / 아름다운 인형]은 이렇게 치열하게 자신들의 영역을 확장해 나가며 국내 밴드 음악의 최전선에 섰던 1971년 히 식스의 활동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했던 결과물이었다. 때문에 유사하지만 각각 개성 강한 수록곡을 담았던 히 식스의 디스코그래피 가운데 [HE6 Vol.2]는 데뷔앨범과 세 번째 음반 사이에서 밴드의 방향타를 확실하게 잡을 수 있도록 만들었던 소중한 기록이라고 할 수 있다.

글 송명하 (파라노이드 편집장)
반품/교환 신청기간 및 회수(배송)비용

- 고객님의 단순변심 또는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교환경우 상품수령 후 7일이내 신청이 가능합니다.
- 고객님이 받으신 상품의 내용이 표시광고 및 내용과 다른 경우 상품수령 후 3개월 이내 또는 그 사실을 안(알 수 있었던) 날부터 30일 이내 신청이 가능합니다.

- 고객님의 단순변심 또는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교환의 경우 상품회수(배송)에 필요한 비용은 고객님이 부담하셔야 합니다.
- 단순변심 및 착오주문으로 인한 반품의 경우 왕복배송비외에 부대비용 2500원이 추가 부담됩니다.
- 반품/교환시 판매자와 연락하셔서 협의 후 반품접수를 해주셔야 하며, 반품접수없이 임의로 반송하시거나 우편으로 보낼 경우 환불이 불가할 수 있으니 유의하시기 바랍니다.

반품/교환시 안내 및 요청사항

이상제품 반품시에는 CD라벨면에 반드시 고객님의 싸인을 기재해주시길 바랍니다. (고객님의 실제 반품상품임을 확인하는 절차입니다.) 또한 모든 구성품을 보내주셔야 합니다. 

미기재시 발생되는 문제(본인CD입증책임)는 고객님께 있습니다.

제품 불량으로 인한 교환 및 반품은 당사 입고후 테스트시 이상이 발견되어야 교환 및 반품이 가능합니다.
테스트시 이상이 없으면 반송 조치되며 왕복배송료는 고객님께서 부담하셔야 합니다.
제품이상이 아닌 CD Player의 문제시 구매청약철회가 절대 불가합니다. 이점유의해주시길바랍니다.

또한 전화를 주셔도 모든 내용을 기억할 수 없기에 드림레코드/네이버지식쇼핑/다음쇼핑하우/옥션/G마켓/인터파크/11번가 등의 구매한 오픈마켓과 성함, 그리고 몇번 트랙에 몇분에 튄다 는 등의 불량 내용을 메모지에 기재해주시길 바랍니다.

고객님의 임의 반품시에는 추가비용이 발생되거나 수취거부 될 수 있습니다.
타 택배로 임의 발송하는 경우와 CJ대한통운택배를 이용한 임의 발송시에도 추가비용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임의 발송으로 인한 추가 비용은 고객님께 부담될 수 있으니 반드시 당사 고객센터로 전화주시길 바랍니다.

청약철회 불가 사유/근거

- 반품요청기간이 지난 경우
- 구매자의 책임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멸실 또는 훼손이 된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하여 재판매가 곤란할 정도로 상품 등이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고객주문 확인 후 상품제작에 들어가는 주문제작상품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CD/ DVD/ VCD/ LP/ Book의 경우 포장 개봉시)
- 중고제품의 경우 이미 개봉된 상품이므로 제품이상을 제외한 착오주문 및 단순변심은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 위와 같은 경우에는 청약철회가 불가능합니다. 자세한 사항은 문의 부탁드립니다.

상품의 교환, 반품 조건 및 품질보증기준

- 교환, 반품 가능조건
  무료교환, 반품 : 제품이상시 (단, 제품이상이 아닐 경우 교환, 반품 불가능 및 왕복배송료 구매자부담)
  유료교환, 반품 : 단순변심, 착오 주문시 (단, 제품의 훼손(포장개봉, 파손 등)이 없을 경우)

대금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안내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의거 배상
* 단, 반품불가 사유사항에 의한 반품불가 요청시 소비자의 불응에 의한 지연은 배상할 수 없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및 A/S 관련 문의

- 상품이상시 교환이 우선 원칙이며, 교환이 불가능 할 경우에만 (품절 등) 환불로 처리해 드립니다.
- 음반 특성상 동시주문으로 인한 배송지연 및 불가 사유가 발생할 수 있으며, 환불 이외의 특별 피해보상은 없습니다.

* 이 외의 기타 문의 사항은 전화 문의 부탁드립니다.

포스터 안내

-포스터를 구김없이 배송해드리기 위해 지관통에 담아 발송해드립니다.
-포스터 옵션 구매 상품 혹은 포스터 증정 상품 다량구매시 주문수량과 관계없이 지관통은 배송건당 1개 발송됩니다.
(단, 수량이 많아 1개의 지관통에 전부 들어가지 않을 경우는 추가 발송됩니다.)

우체국 택배는 지관통 발송이 불가합니다.
우체국 택배로 발송될 시 포스터는 박스에 접어서 보내드립니다. 이 점 양해 바랍니다.

포스터 유무 확인방법!!
포스터는 모든 상품마다 있는 것이 아닙니다.
상품명에 기재되어있거나, 옵션으로 구매가능한 경우만 포스터가 있습니다.
문의글이나 상품상세내용에 있더라도 상품명이나 옵션이 설정되어있지 않다면 포스터는 없는 것입니다.
포스터 모두 소진시 수정중 누락될 수 있습니다. 주문전 꼭! 확인해주세요~

CD불량의 관한 문의

"CD가 튀어요~ 불량같아요~" 등과 같은 문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대부분의 경우 CD 불량보다는 CD Player의 문제입니다.

CD불량일 경우 여러 Player에서 동일한 곳에서 튑니다.
그러나 어떤 Player는 정상작동하고 어떤 Player는 튄다면 혹은 여러 Player에서 각기 다른 곳에서 튄다면 그것은 Player의 CD를 인식하는 렌즈를 청소해야합니다.
예전 비디오 재생시 지지직 거리면 클리어비디오를 넣고 청소해주셨던 것과 같은 경우라고 보시면 됩니다.
한 Player에서 튄다면 여러 Player에서 테스트를 해보시고 여러 Player에서 동일하게 튄다면 당사 고객센터로 연락주시길 바랍니다.
또한 CD는 CD Player에서 재생하는 것이기에 컴퓨터나 자동차에서 튀는건 불량사유로 볼 수 없습니다.
간혹 컴퓨터나 자동차 CD-Rom에서 뱉어낸다고 하시는 경우가 있습니다. 컴퓨터나 자동차의 오디오는 일반 CD Player보다 먼지와 같은 미세한 이물질이 훨씬더 많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CD불량이 아닙니다. 반드시 일반 CD Player에서 재생해주시길 바랍니다

Tape불량의 관한 문의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나요~ 란 문의사항에 대한 내용입니다.


카세트테이프 사방에 나사가 조여져 있습니다.
그런데 이 나사가 너무 꽉 조여져 있거나 혹은 반대로 헐렁하게 덜 조여져 있다면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날 수 있습니다.
너무 꽉 조여져 있다면 살짝 풀어주시고 너무 헐렁하게 덜 조여져 있다가 살짝 조여주시길 바랍니다. 그러면 늘어지는 듯한 소리가 나지 않을 수 있습니다.


또한 필름이 끊어졌다는 분들이 계신데
재생이 아닌 빨리 감기를 하시는 등의 작동중 갑자기 멈춘다거나 그러시면 그 힘에 의해 끊어질 수 있습니다. 해당 내용은 고객 부주의 이기때문에 교환 혹은 반품이 불가합니다.

주의해주세요~
출고마감시간 : 오후 1시 이전 입금확인건에 대해 출고진행이 이루어집니다. (일요일 및 공휴일 출고불가) (단, 예약상품 및 중복주문 등의 재고 일시부족시 출고지연될 수 있습니다.)
배송비 : 기본배송료는 2,000원 입니다. (도서,산간,오지 일부지역은 배송비가 추가될 수 있습니다)  40,000원 이상 구매시 무료배송입니다.
본 상품의 평균 배송일은 2~3일입니다.(입금 확인 후) 재고일시품절 상품의 경우 다소 늦어질수 있습니다.[배송예정일은 주문시점(주문순서)에 따른 유동성이 발생하므로 평균 배송일과는 차이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본 상품의 배송 가능일은 2~3일 입니다. 배송 가능일이란 본 상품을 주문 하신 고객님들께 상품 배송이 가능한 기간을 의미합니다. (단, 연휴 및 공휴일은 기간 계산시 제외하며 현금 주문일 경우 입금일 기준 입니다.)
상품 청약철회 가능기간은 상품 수령일로 부터 7일 이내 입니다.
상품 개봉으로 상품 가치 훼손 시에는 7일 이내라도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합니다.
고객 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은 고객께서 배송비를 부담하셔야 합니다(제품의 하자,배송오류는 제외)
일부 상품은 신모델 출시, 부품가격 변동 등 제조사 사정으로 가격이 변동될 수 있습니다.
개별 주문입고상품의 경우에는 입고완료, 인수 전,후에는 주문취소 및 교환, 반품이 불가능 합니다. (제품 하자는 제외)
수입,명품 제품의 경우, 제품 및 본 상품의 박스 훼손, 분실 등으로 인한 상품 가치 훼손 시 교환 및 반품이 불가능 하오니, 양해 바랍니다. 또한 수입국가가 변경될 수 있습니다.
일부 상품의 경우, 인수 후에는 제품 하자나 오배송의 경우를 제외한 고객님의 단순변심에 의한 교환, 반품이 불가능할 수 있사오니, 각 상품의 상품상세정보를 꼭 참조하십시오.